가나다

대한민국 창업정보의 모든것, 소상공인 창업뉴스


  • Banner #01
  • Banner #02
  • Banner #03
  • Banner #04
  • Banner #05

도요타, 하이브리드카 앞세워 올해 생산 목표 1030만 대

profile_image
작성자

창업뉴스


댓글

0건

조회

10회

작성일 24-01-17 04:26

남자닷컴 군인인증 이벤트남자닷컴 군인인증 이벤트 
도요타, 하이브리드카 앞세워 올해 생산 목표 1,030만 대로 독주체제 굳히기

일본 도요타가 세계 1위 완성차 회사로서 올해 생산 목표를 사상 최대인 1,030만 대로 잡았다. 그리고 이를 위해 하이브리드카를 앞세워 독주 체제를 굳히겠다는 전략을 세웠다.

도요타는 최근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올해 자국에서 340만 대, 해외에서 690만 대를 생산할 계획을 주요 부품 공급사들에게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는 작년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역대 최대 생산을 달성할 목표로, 2025년까지 생산 목표인 1,050만 대에 비해 약간 낮은 수치이다.

도요타의 생산 목표를 높여 잡았던 이유로는 하이브리드카의 판매 호조와 부품난 해소가 큰 역할을 했다고 분석되고 있다. 도요타는 세계 하이브리드카 시장에서 약 60%의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으며, 1990년대부터 엔진과 전기모터를 함께 사용하는 하이브리드카에 주력해 온 노력의 결과라고 할 수 있다.

글로벌 부품난이 해소되면서 증산 계획은 순조로울 것으로 전망된다. 도요타는 2020년 코로나19로 인해 부품 조달에 어려움을 겪어 생산량이 크게 줄어들었으며, 2019년의 905만 대에서 2020년의 790만 대로 생산량이 감소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글로벌 수요가 폭발하면서 재고가 적정 수준을 넘어섰기 때문에 공격적인 증산이 가능해진 것이다.

도요타가 직면한 가장 큰 리스크는 중국 시장이다. 지난해 도요타의 중국 판매량은 전년 대비 2% 줄어든 190만 대로, 2년 연속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중국 내의 전기차(EV) 시장에서 비야디(BYD) 등 현지 업체들의 경쟁으로 인해 밀린 결과라고 할 수 있다.

그러나 전기차 시장의 성장세가 한풀 꺾일 것을 감안하면, 도요타의 글로벌 1위 수성은 올해에도 크게 문제가 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도요타는 2020년 이후 4년 연속으로 글로벌 판매 1위의 자리를 지키고 있으며, 지난해 1~11월 기간 동안 1,022만 대를 판매해 폭스바겐의 연간 판매량(924만 대)을 넘어섰다. 지난달에는 생산 목표치인 80만 대를 달성했다고 전해졌다.

도요타는 하이브리드카를 주력 제품으로 삼고, 글로벌 부품난을 해결하며 세계적인 1위 자리를 유지하고 있다. 앞으로 도요타가 어떤 성과를 이룰지 더욱 기대된다.
추천

0

비추천

0

김샛*


정말이지 이런뉴스는 올리지 말아주세요.

박성*


좋은 정보 담아갑니다.

한혜*


정말 미래적인 기술이네요. 어서 빨리 상용화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많이 보는 기사

  • 게시물이 없습니다.
광고배너2

광고문의 : news.dcmkorea@gmail.com

Partner site

남자닷컴 | 더큰모바일 | 강원닷컴
디씨엠 로그인